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저 밑에 아이아빠한테 극장에서 야부리 털다가 맞은 사람(?) 입니다.

글쓴이 : CivilWar 날짜 : 2017-07-17 (월) 21:37 조회 : 21444


1234.JPG

12.JPG


목이야 저렇게 양쪽으로 10cm 정도 손톱으로 빨갛게 양쪽에 마치 목 졸린 것 처럼 상처가 생겼는데

엄청 따끔하네요 아까는 그냥 긁힌 정도겠지 했는데 샤워하려고 물을 뿌리니까 쓰라리네요 ㅠㅠ

상처야 어차피 잘 먹고 있으면 나으니까 상관은 없는데 와이프한테 선물 받은 태그호이어가

끝부분이 찍혀서 깨졌네요 ... 끝까지 가야할 이유가 더욱더 생겼네요..ㅠ

blog.naver.com/drunken_yc (자칭 3류 평론가)

*작성한 리뷰는 직접 체험해보고 작성된 리뷰입니다.
좀 더 자세한 리뷰를 원하면 해당 블로그 참고.*

보험 관련 분쟁,근로자재해,보험금 청구 및 자동차 사고 관련 문의& 답변 가능

CKRYSTAL 2017-07-17 (월) 21:37
인실좆 보여드리세요
     
       
글쓴이 2017-07-17 (월) 21:37
시계가 깨진 게 더 맘이 아프네요...
카르노브 2017-07-17 (월) 21:37
가해자인성 참.....
사불급설 2017-07-17 (월) 21:37
먼저 글쓴이님이 잘못했다는거 절대로 아니구요 잘못한거 없으시구요 ...뭐 주위에 성격파탄자 더나가서 정신병자 수준들도 많습니다 그만하시길 다행이시죠 더 미친놈 잘못걸리면 어휴  .... 마음상하시더라도 말씀을 너무 공격적으로 안하셨으면 좋으시겠네요 님은 소중하니까요 그런인간들은 말이 안통하거든요 ...
     
       
글쓴이 2017-07-17 (월) 21:37
에이 저도 잘못한 거 맞습니다. 말을 저도 당연히 열이 받게 이야기를 한 부분은 있습니다. ;

와이프가 자꾸 건드는 경우가 있으니 (특히나 나이가지고.. 30대 중반인데..)

팔에 문신 하라고 집에 오는 길에 이야기 하더군요.. 저도 사실 쌈이 무서워욤;;;

그래도 소심하지만 오기가 생기네요
골든자칼 2017-07-17 (월) 21:37
봐주지마세요. 힘내세요!!!
batdun 2017-07-17 (월) 21:37
딱...법적으로만 하세요..
그사람한테 사과받고자도 하지마시고 합의하고자도 하지마시고...
법적으로만 하세요...그게 가장 좋음
우훼하라아이 2017-07-17 (월) 21:37
애 관리도 못할거 왜 대려와서 ㅋㅋㅋ
못배운 인간이네요
그러니까 옳은 소리에 발끈하죠 ㅋㅋ 뻥까지 치는거 보니 그 인생 안봐도 비디오
     
       
글쓴이 2017-07-17 (월) 21:37
저도 같이 똑같은 돈을 내고 피해를 입어야 하는지 모르겠어요.
아이 아빠가 혹 죄송한데 말씀이 심하시네요라고 하던지 했음 저도 아차 했을 겁니다. 근데 니가 뭔데 오라마라냐고 따지니 어이상실에 뻥에 막판에 조용한 곳에서 이야기하자는 투부터 열이 받더군요
rottne 2017-07-17 (월) 21:37
X발 니 몇살인데..... 역시나 나오네요
나이 많으면 장땡인 나라....... 그래도 부모뻘 타령 안한거 보니까 나이는 그리 많지 않은듯

대부분 잘못한 놈이 할말이 없을때 나이타령 하거든요
     
       
글쓴이 2017-07-17 (월) 21:37
ㅋㅋ 저도 그 사람 나이도 궁금하긴 하네요. 저랑 띠동갑이면 오십에 가까운 나이인 삼십대 중반인데 저보다 두어살 많거나 비슷하겠죠.
닭좋아 2017-07-17 (월) 21:37
밑에글잘봤어요 ~ 상대방도 어린애 아빠면 연령대가 비슷한거 아닌가요?  글쓴이님이 너무 동안이셧나요 ^^

결과를 떠나서 상황만봤을땐  그 아이아빠는 본인 스스로가 공중도덕이란게 안되어있는거 같네요 그러니 애가 난리처도 그려려니하죠
곰나라탱 2017-07-17 (월) 21:37
화이팅 하시길~~~
코노ㅅ바 2017-07-17 (월) 21:37
좀더 제대로 된 인간이면 먼저 죄송하다고 한 뒤 쓰니님의 말투에 대해 고쳤으면 한다고 정중히 반박을 해야 된다고 봅니다
니까짓게뭔데 2017-07-17 (월) 21:37
애들 보고 싶은 영화를 봐야지 지 보고 싶은 영화를 골라서 이사단을 만드네요. 합의절대 보지마시고 좋은결과 있길
바랍니다.
사나쨩 2017-07-17 (월) 21:37
모두 보상 받으시길.. 그딴 인성의 아빠에게서 뭘 보고 자랄지..아이들이 불쌍하네요
decury 2017-07-17 (월) 21:37
저도 영화관 자주 가는 편이라 조금만 시끄러워도 집중안되고 짜증나죠~~저런 상황에서 엔딩까지 참은 것 보면  님도 대단한 인내심 소유자네요..제 3자인 제가 욕이 나오네요.저런 무개념 인간들 제대로 쓴맛을 보여줘야되는데
이름만한국롯… 2017-07-17 (월) 21:37
그거 피해보상해달라하세요 망가뜨렸으니
근데 녹음하시지...시끄럽게 굴면 그냥 녹음하고 계시지요....
녹음해놨다면 빼도 박도 못할텐데요
땅불바람물 2017-07-17 (월) 21:37
가정교육을 못받았으니 법으로 가르쳐야죠! 화이팅입니다.!!
로어셰크 2017-07-17 (월) 21:37
정신나간새끼들 참 많아요.진짜 욕보셨음.
Minmay 2017-07-17 (월) 21:37
시계깨진건 보상 못받나보죠 ? ..
고생맣ㄴ으십니다.
     
       
글쓴이 2017-07-17 (월) 21:37
수리비 견적 받으면 민사 750조에 의거하여 과실 비율 상계하고
만약 과실이 없는 경우에는 그에 따른 수리비 등을 전액 청구가 가능하죠.
          
            
제레인트 2017-07-27 (목) 02:12
시계 값까지 해서 소송비 포함하여 인실 좃 시켜 주십시오.
               
                 
글쓴이 2017-07-27 (목) 02:30
소송비는 정해져있습니다. 대부분 변호사 수임료나 소송비를 패소한 쪽에 전액 부담한다고 생각을 하는데, %가 정해져있어서 피해액이 그리 크지 않은 경우에는 소송의 무의미한 경우가 있습니다. 이럴 경우 소송실익이라고 이야기하는데 소송을 하여도 피해보상을 받아도 실제로 취하는 이득이 얼마되지 않으면 소송을 하느만 못하다고 법률가들은 판단하죠.
아이유참좋다 2017-07-17 (월) 21:37
어린이 보는 영화는 안가는게 나음
다르근이 2017-07-17 (월) 21:37
암걸릴거같아요 ㅠㅠ
열다섯손가락 2017-07-17 (월) 21:37
거지같은 인간 만났네요.
화이팅! 힘내세요.
해적좀비 2017-07-17 (월) 21:37
꼭 소송끝까지 하셔서 엿좀 먹이세요
라면발이찰짐 2017-07-17 (월) 21:37
피해자분이 억울한건 맞고 그 아이 아빠라는 사람이 경우 없는 사람인건 사실이지만... 처벌이 될까 싶네요 ;
우리나라 법이 공정하게 억울한사람 감정을 헤아려주는 법이 아니라서 괜히 피곤하실 것 같은데요.
     
       
글쓴이 2017-07-17 (월) 21:37
요새 폭력에 대한 처벌이 조금 수위가 있습니다. (그렇다고 금고형이 아닌 벌금처분이)
법은 감정이 아닌 객관성이죠. 저 역시 피해를 입었다면 그 입었다는 입증 자료를 준비해야하는 것은
당연하구요. 이와 비슷한 일을 하기 때문에 그다지 피곤하거나 그러지는 않습니다.
감동아재 2017-07-17 (월) 21:37
몸은 별로 안다쳐서 다행인데, 시계는 ㅠㅠ
저렇게 나쁜 기억, 좋은 기억들이 모두 모두 시계에 상처로 남아 기록되네요. 평생 착용하세요.
     
       
글쓴이 2017-07-17 (월) 21:37
이미 중고 처분가는 확 떨어진 B급 품으로 변질되버렸습니다(팔 생각은 전혀 없었지만요..) ㅎ
자식나면 니 아빠가 30대때 엄마한테 가격 뻥치고 사달라고 확답받아서 미국서 사온 시계다 라고
이야기 해줄려고 했는데 스크래치가!!
          
            
떼낄라 2017-07-17 (월) 21:43
아하하 남자들 물건 사는거 힘드네요
난중에 꼭 후기좀 올려주세요!
에푸킬라 2017-07-17 (월) 21:37
가해자 자식들도 어떻게 커갈지 안봐도 블루레이죠..-_-ㅋ

멀리서나마 응원합니다~!!
565656 2017-07-17 (월) 21:37
파이팅입니다. 저런 아버지는 님이 아니면 또 딴데 가서 저러고 다른사람에게 피해 줄겁니다.
시계도 피해보상 받으시기 바랍니다.
하레와구우 2017-07-17 (월) 21:48
정상적인 사람이라면 아니다 싶어서 애를 데리고 극장을 나갈텐데 말이죠....
Who에 2017-07-17 (월) 21:57
무개념 부모들에게 주의를 준건데 욕 들으실 이유 없습니다.

개념 없는 부모들 제발 철좀 들었으면..

지새끼는 지한테만 이쁘지 남한테는 그냥 남인걸 인지 못하는 사람이 너무 많아요
아벨라 2017-07-17 (월) 21:58
잇츠 실전 타임.
장난감병정 2017-07-17 (월) 22:01
인실좆하셔서 소소한 정의구현 해주시길 한번 크게 호되게 당하지 않는 이상 정신 못차릴 무개념인거 같은데 제대로 개냠을 심어주시길 바랍니다
헤이요7우 2017-07-17 (월) 22:15
나이도 있고 아이도있으면 나잇값을 해야지 왜 저런지 이해가 안돼네요 힘내요
제이아 2017-07-17 (월) 22:40
중간중간에 말리는 척이라도 하고 작성자가 돌아봤을 때 고개라도 숙이는 척이라도 했으면 작성자 입에서 그런 소리가 안 나왔지. 작성자가 '애 관리 못할 거면 극장오지 마세요'라고 말한 거는 절대 잘못한 말이 아님. 그런 말이 나오게끔 한 거임. 작성자 같은 신사가 아니었으면 웬만한 사람은 쌍욕부터 나왔음. 작성자도 말이 심했다는 사람들이 전 글에 많던데, 저 아빠라는 색히가 하던 행동을 미루어보면 작성자가 어떤 말을 했어도 전개는 똑같았을 거임.
플로라v 2017-07-17 (월) 22:46
좋은 결과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국가안보실 2017-07-17 (월) 23:05
피해와 불편을 입었을때 주의를 주고 사과를 받았으면 좋았을껄 뭘 끝나고 자존심 건드리는 발언을 하셨는지 안타깝내요 이미 영화는 끝났고 피해와 불편은 입었을텐데 물론 그 아이의 행동을 방관한 부모도 무개념인대 오히려 그걸 바로 지적 하시지 뭘 동급수준으로 대하셨는지 ㅎㅎ 물론 그 부모가 잘한건 없지만 님도 현명하시지 못한것 같습니다.
판에미로 2017-07-18 (화) 00:47
응원합니다... 꼭, 그 새끼 엿먹이시고 후기 꼭 올려 주십시오,....
만들고만다 2017-07-18 (화) 01:45
에구... 물질적 손해까지 보셨군요.
꼭 손해 배상 청구하시고 정의구현 후기 부탁드립니다~
집나간깜찍이 2017-07-18 (화) 04:43
네 엿점 먹여줘요
cineman 2017-07-18 (화) 07:15
응원합니다

꼭 승리하시길 바랍니다 ^^
화핸 2017-07-18 (화) 07:51
그런놈은 그냥 개새낍니다.
인간 대우 해주면 안됩니다.
곰의충격 2017-07-18 (화) 09:10
님은 참다참다 말씀하셨고
상대방입장에서는 아무잘못없는 나에게 초면부터 까칠하게 말하네! 하고 지랄한걸로 생각되네요
대부분의 공공장소에서 비매너인 인간들에 가장큰 특징이죠 지잘못을 몰라요
이렇게 남생각못하고 지 잘못을 눈꼽만큼도 이해하지 못하는 인간들에겐
인생은 실전이라는걸 보여주셔야 해요~
응뿌아뿌 2017-07-18 (화) 11:56
새로 장만하셔야겠네요 티많이 나는 곳이라서 일상생활에도 스트레스가 심하실거같고 .

모해도 시계값의 3배정도는 받으셔야될거같아요
     
       
글쓴이 2017-07-18 (화) 16:57
ㅋㅋ 그럼 천만원이 넘어요;;;; 무리 무리
미치광이풀 2017-07-18 (화) 16:33
법적으로 가장 큰 빅엿을 먹여주시길 바랍니다.
후기 기다리고 있을께요 ㅎ
FHDAV 2017-07-18 (화) 21:34
나는 저럴경우 아이 소란내용 바로 녹음하고, 해당 극장 고객 센터 전화하고, 해당극장 슈퍼바이져 소환합니다..
저정도면 주변 증인들 확보는 충분하기때문에,
개돼지와 말섞을 필요없이, 극장측에 조취를 취해달라고 합니다.
Winner 2017-07-18 (화) 21:43
하...저도 와이프한테 받은 태그호이어 시계 매일 같이 차고 다니는데...사진 보니까 제 속이 상하네요...
꼭 처벌하시고 시계도 보상받으시길 응원하겠습니다.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인터넷 가입 시 아무도 알려주지 않는 - 인터넷 가입 꿀정보 - 모르면 손해 기가로 12-13
15118  [회원게시판] 의사들이 폐업률이 높은이유 (62) mlvnf 06:54 8303 2
15117  [유머] 한국이 위험한 나라인가요?.jpg (61) 스샷첨부 서울팽 06:03 20476 6
15116  [연예인] 유라 래쉬가드 고화질 화보.JPG (29) wiseguy 01:38 22446 5
15115  [기타] 편의점 여알바 울린 아저씨 (58) 레시탈 01:32 24879 26
15114  [영화게시판] [ 데드풀 2 ] 티저 - 브라질 코믹콘 (한글자막) (8) 마이센 01:08 5781 6
15113  [회원게시판] 아이폰x 삿는데 후회돼요ㅠㅠ (96) 뿅뾰 12-12 14587 8
15112  [동물] 조꼬미가 출산 했어요,,, (50) 호재시스템 12-12 15726 34
15111  [연예인] 프리스틴 임나영의 탄력 (39) 반쪽화살 12-12 20257 19
15110  [블박] 어메이징 코리아 (60) 유일愛 12-12 28310 37
15109  [정보] 문화재청이 제공하는 컴퓨터 바탕화면 모음 (128) 흐노니 12-12 30430 37
15108  [동물] 블랙홀로 빨려들어가는 멍멍이 (48) 사촌간볼빨기 12-12 27312 81
15107  [회원게시판] 착한척 하는 남편 (73) 스샷첨부 dungeei 12-12 27814 67
15106  [감동] 특별한 컴퓨터 수리 .jpg (96) 시티은행 12-12 31302 85
15105  [연예인] 걸그룹을 위협하는 퀸 연아 (73) 뚝형 12-12 30381 63
15104  [감동] 전 세계를 놀라게한 한국의 발명품.jpg (61) 노랑노을 12-12 31040 134
15103  [자동차] 무사고 기원!!! 신차인증입니다!! (77) 스샷첨부 mooahh 12-11 14893 36
15102  [기타] 매일 거부 당하는 남자.jpg (121) wiseguy 12-11 37069 143
15101  [회원게시판] 엄마가 보낸 문자 (47) 스샷첨부 젖은눈슬픈새 12-11 21527 43
15100  [회원게시판] 여자친구와 거하게 한잔^^ (70) 스샷첨부 이은주샘 12-11 32484 19
15099  [기타] 꼭 봐야 할 영화 (55) 블루복스 12-11 33305 67
15098  [엽기] 총알이 날아와 옆에 있던 친구 관자놀이를 관통했어요 (61) 뚝형 12-11 35281 68
15097  [회원게시판] 올림픽 인기가 사라진 이유.... (69) fourplay 12-11 23263 43
15096  [회원게시판] 서른 셋이 노총각입니까? (130) 포토샵 12-11 18579 19
15095  [회원게시판] 큰일 날 뻔했네요... (70) 사케이온 12-11 20354 43
15094  [도서게시판] (중요)현재까지 KOCN(KOCM) 사건 정리 (37) 복구 12-11 18483 24
15093  [유머] 한국 PC방을 체험한 핀란드 친구들.jpg (97) wiseguy 12-11 38686 41
15092  [회원게시판] 손흥민 오늘도 골 실화냐 ㄷㄷ (91) 헬로헬로반반 12-11 23127 18
15091  [사용기/후기] 전동킥보드 / [AU 모터스] 2018 레드윙 RA-2 개봉기 (11) Haroa 12-11 8899 9
15090  [연예인] 하영이의 필살기 (40) 유일愛 12-10 31160 30
15089  [사용기/후기] 전동킥보드 / [AU 모터스] 2018 레드윙 RA-2 첫 시승기 (3) Haroa 12-10 6190 2
15088  [연예인] 채경이의 어필 (17) 무환형님 12-10 23522 13
15087  [기타] 헐리웃 기부 레전드.jpg (32) ferryj 12-10 32985 40
15086  [자동차] 매매님 '관련' 후기! ㅋㅋ (7) 네오야1 12-10 8941 5
15085  [영화게시판] 일본해를 동해로 정정한 헐리우드 배우.jpg (26) 브루스캠벨 12-10 14102 47
15084  [감동] 나치 십새키들 일제 십새키들 영국 십새키들 (57) 이름없는왕 12-10 23235 58
15083  [기타] 국산차를 분해해 보았다 (142) 테티스 12-10 27581 68
15082  [회원게시판] 동생이 이상한거 사다줬어여!! (82) 소리없는 12-10 26877 11
15081  [회원게시판] 오뚜기 굴진짬뽕 (80) 옹느랑 12-10 21265 17
15080  [회원게시판] 도서관에서 인강 듣는 메갈과 트러블이 일어난 거 같네요 (187) 문태양 12-10 17160 46
15079  [회원게시판] IOC 도 평창 버린듯.... (102) 킨킨 12-10 25839 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