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 

'세번째 음주운전' 가수 길 1심 집행유예…법원 "주의하라"

[시사게시판]
글쓴이 : 똘개이2 날짜 : 2017-10-13 (금) 17:10 조회 : 453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01&aid=0009603884


이미지 원본보기 가수 길, 1심에서 징역형 집행유예(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음주 운전으로 적발된 가수 길(본명 길성준)씨가 13일 오후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선고공판을 마치고 밖으로 나서고 있다. 이날 길은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 80시간의 사회봉사 명령을 선고받았다.
pdj6635@yna.co.kr


'마지막 선처'…재판장 "범행 인정하고 반성한 점 고려…각별히 주의하라"

이미지 원본보기 가수 길(본명 길성준)씨.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음주 운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길(39·본명 길성준)씨가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4단독 조광국 판사는 13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길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 80시간의 사회봉사 명령을 선고했다.

조 판사는 "음주운전은 무관한 사람을 다치게 할 수 있으며 생명과 신체에 큰 영향을 줄 수 있어 상당히 무거운 범죄인데, 피고인은 2차례 전력이 있는데도 또 범행한 점에 비춰볼 때 죄책이 가볍지 않다"고 질타했다.

다만 "피고인이 과거 벌금형 이상으로 처벌받은 바 없고, 범행을 모두 인정하며 진지하게 반성하는 점을 고려했다"고 양형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또다시 음주운전을 하면 실형이 고려될 것으로 보이니 각별히 주의하라"고 당부했다.

선고 공판은 이날 오후 2시 시작될 예정이었으나 길씨의 법정 출석이 지연돼 20여 분 지연됐다. 길씨는 중앙지법에서 재판을 받는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자들의 집회 때문에 정문 일대가 통제돼 이동에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미지 원본보기 법원 나서는 길(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음주 운전으로 적발된 가수 길(본명 길성준)씨가 13일 오후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선고공판을 마치고 밖으로 나서고 있다. 이날 길은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 80시간의 사회봉사 명령을 선고받았다.
pdj6635@yna.co.kr


판결이 선고된 직후 취재진이 "재판이 끝났는데 심경을 말해달라"고 요청했지만, 길씨는 대답하지 않은 채 법원을 빠져나갔다.

이미지 원본보기 법원 나서는 길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음주 운전으로 적발된 가수 길(본명 길성준)씨가 13일 오후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선고공판을 마치고 밖으로 나서고 있다. 이날 길은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 80시간의 사회봉사 명령을 선고받았다. 2017.10.13
pdj6635@yna.co.kr


길씨는 지난 6월 28일 오전 3시께 술에 취한 상태로 자신의 BMW 차를 운전해 서울 용산구 이태원 근처부터 중구 회현119안전센터 앞 도로까지 약 2㎞를 이동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길씨는 당시 갓길에 차를 세운 뒤 문을 열어놓고 잠들었고, 지나가던 시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72%로 측정됐다.

길씨는 2014년 4월에도 면허 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09% 상태로 운전한 혐의가 드러나 벌금형의 약식명령을 받은 바 있다. 이 밖에도 리쌍으로 활동하던 2004년 음주운전 혐의로 약식기소돼 벌금형을 선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jaeh@yna.co.kr

똘개이2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모닝구무스메… 2017-10-13 (금) 17:14
재범은 가중처벌인데 무슨 주의? 마지막 선처?
일반인들도 이렇게 판결하나?
     
       
Tzan 2017-10-13 (금) 21:49
제 고향친구 녀석이 음주운전 하던데 이제까지 3번 걸렸다더군여. 접때 만나서 깜방 안가냐구 물어봤더니 자기는 이제 마지막이라구... 그런데 제 주변인들 돌아보면 음주운전은 이녀석만 합니다. 음주운전이 습관같던데 친구녀석은 이러다 좀 지나서 깜방갈거같음
davyoule 2017-10-13 (금) 17:15
3번이나 음주운전인데 집행유예라니...
판레기들아! 니네들이 적폐다!
     
       
이천송영환83 2017-10-13 (금) 17:25
3번 음주운전도 보통 집행유예 맞아요.....
물론 욕을 많이 먹어야 겠지요
차차다3 2017-10-13 (금) 17:17
운전면허 못따게 해야지
ke23w3t5 2017-10-15 (일) 03:10
음주란게 자숙하고 반성하다고
쉽게 끊을 수 있는게 아니죠
다소 근시안적 해법이라 손쳐도
형량을 대폭 상향하고
운전 면허 취득 및 재발급 기한을 늘리는 패널티를 고려할 필요가 있어요
이후 쉽게 운전대를 다시 잡지못하게
하는거죠

운전을 직업으로하는 생계형 음주운전자에게는 보험 약관을 수정해 납부할 보험료를 큰 폭으로 인상시켜 운전자로 하여금 음주운전의 일시적 욕구의 충족보다
추후 음주사고 및 검문적발시에 발생할 심리적 부담감을 크게 높히는 방향으로 해법을 강구해 나가는 편이 나을듯해요
그러면 반발도 적을뿐더러
일단 정책당국의 부담이 확 줄잖아요
글쓴이 2017-10-15 (일) 13:24
특히 연예인들은 돈이 많으니까 벌금을 우습게 아는 것 같아요. 음주운전은 소유 수준에 퍼센트로 해서 과징해야 할 듯.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6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3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이토렌트 06-13 3
51751 [잡담]  혼밥이라고 쓰고 둘이 먹고 온걸 쓰는 블러그들..극혐..ㅡㅡ nononara 14:19 0 53
51750 [일반]  극단적인 양극화 한국사회.. 이미지첨부 리얼리티2016 14:18 0 58
51749 [일반]  고종??대한국제 보시면 답나옵니다. (3) 타파하 14:16 0 58
51748 [잡담]  이번 프렌치불독사건은 파장이 좀커질듯하네요.. (1) 시간여행 14:14 1 170
51747 [잡담]  오늘 대학 후배한테 저녁식사를 사기로 했습니다. (3) 최종흠 14:00 0 500
51746 [일반]  고백부부는 진짜 응답 99 보는것같네요 (1) 적당히해라 13:59 0 314
51745 [일반]  휴잭맨의 애완견.jpg (4) 시티은행 13:58 1 458
51744 [일반]  소사이어티 이번회 [스포있음] (3) 꼬리치레 13:56 0 152
51743 [일반]  외출시 개 목줄 입마개 배변봉투 안챙기는 분들이 너무 많아요. (4) 설묘 13:56 0 158
51742 [일반]  제가 정한 경조사 비용 (5) 시티은행 13:55 0 200
51741 [일반]  치아 ㅠㅠ (1) 긍정적생활 13:47 1 192
51740 [일반]  노트에 에스팬 알림 끄는거 없나요? (1) 잇힝e 13:42 0 147
51739 [일반]  어느 음식점에서 배달은 안하고 포장은 가능한 데가 있는데요 (26) 엘에이다졌어 13:40 0 384
51738 [일반]  [카드뉴스]시민참여단 숙의 민주주의 여정 빤쭈 13:35 4 87
51737 [잡담]  친구 돌잔치 돈 얼마나 내세요? (16) 위아엑스 13:27 0 476
51736 [일반]  파면·해임된 성범죄 경찰관 절반은 여전히 현직 근무 (1) 겨울숲 13:27 1 205
51735 [일반]  사람을 물어 죽었으면 개는 살처분해야 하지 않나요? (13) 순수의식 13:26 4 342
51734 [일반]  서브웨이 샌드위치 조합 추천좀 해주세요 =ㅇ= (17) 이히헷 13:19 1 296
51733 [일반]  치과질문드려요.... 아 짜증나네요.. (7) 꿀라인 13:01 1 453
51732 [일반]  배여행 부산 오사카 (6) 혀닉 12:57 0 438
51731 [일반]  [新 청춘백서] 미래도 희망도 없는 '청년 니트족'의 비극 (5) 순수의식 12:55 1 240
51730 [일반]  한일관 대표 사망사건 견주 사과문 (20) 제이콥스 12:54 2 807
51729 [일반]  처서가 지난지가 언젠데... (3) 아듸위뮈 12:53 0 316
51728 [일반]  혼자 패키지 여행 비추인가요? (15) Rmdkdkdk 12:50 0 489
51727 [일반]  2080년도까지 원전을 대체할만한 신재생 발전의 기술이 개발될까요? (12) 그대만바 12:46 0 267
51726 [일반]  文 대통령이 작심하고 띄운 '천무', 국내선 성능시험도 못해 (4) 순수의식 12:45 3 598
51725 [도움]  올해 1박2일 중 걸그룹 나온거잇나요? (3) 퇴마현암 12:45 0 327
51724 [일반]  피파온라인 경기 할때 선수들 픽할때 자기 팀이 선수들 구매를 하는건가요? 골든스테이트 12:42 0 117
51723 [일반]  홈플러스 온라인 쇼핑몰에서 물건 샀는데 유통기한.. ㅎㄷㄷ (16) Haroa 12:41 0 554
51722 [일반]  마우스 써보고 사고 싶은데 (5) 를푸른 12:39 0 261
 1  2  3  4  5  6  7  8  9  10  다음